‘강구조 내화공법 공동연구개발 업무협약’ 체결

회사는 3월 28일 회사 연수원에서 강구조 산업의 현안 해결 및 산업 활성화를 위해 현대엔지니어링, KCC, 한국강구조학회와 강구조 내화공법 공동연구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한국강구조학회 김태수 부회장, 연구개발본부장 이보룡 전무, 현대엔지니어링 심범섭 미래기술사업부장, KCC 함성수 유통도료사업부장

강구조란 건축 구조상 주요한 부분에 형강, 강관 등의 철강재가 접합‧조립된 구조로 교각이나 고층 건물을 지을 때 주로 이용된다. 건설사가 13층 이상의 고층 건물을 지을 경우에는 건물이 화재에 3시간 이상 견뎌 대피 시간을 확보할 수 있어야 하는데, 이를 인증 받기 위해서는 기존의 강구조 공사에 내화공사 작업 추가가 필수적이다. 공사 추가는 건설사의 경제적‧시간적 부담으로 작용해 결과적으로 기존 강구조를 이용한 건물 고층화 작업에 장벽이 되고 있다.

이에 협약 당사자들은 내화공사에 소요되는 시간과 자재를 절감할 수 있는 회사의 내진‧내화 H형강을 활용해 건물 고층화 작업에 특화된 신규 강구조 내화공법을 개발함으로써 해당 문제를 해결해 나갈 계획이다.

회사 담당자는 이번 협약 체결에 대해 “각 분야의 전문성과 노하우를 가진 업체들이 모여 체결한 이번 협약을 기점으로 강구조 건축물 내화공법을 지속적으로 연구개발하고 산업 활성화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 좋아요

    0
  • 좋아요 앞으로 더 많은 발전을 위하여

    0
  •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