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기오염물질 자발적 감축 협약

회사는 당진시와 대기오염물질 자발적 감축 협약을 맺고 적극적으로 오염물질 배출량을 줄일 계획이다.

회사는 당진시가 주관하는 관내 대기오염물질 배출 사업장의 대기오염물질 자발적 감축 협약식에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당진시 관내 42곳의 대기오염물질 배출 사업장이 대상이며, 협약식은 코로나19 여건을 감안해 11월 10일 당진시청 해나루홀에서 관내 철강 및 에너지 사업장인 한국동서발전 당진발전본부,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KG동부제철 등 5개 기업만 대면으로 진행했다.

당진시는 2017년 지역의 대기 질 개선을 위해 대기 1종 사업장 22개소와 2020년까지 2016년 대비 20퍼센트 이상 대기오염물질 배출 감축 협약을 맺어 70퍼센트 이상 저감한 바 있다. 이번 협약은 1단계 감축 대상이었던 대기 1종 사업장과 더불어 대기 2종 사업장까지 대상을 확대해 자발적 감축 2단계를 추진한다.

협약 대상 기업 중 충청남도와 자발적 감축을 추진 중인 대기오염물질 총량관리대상 사업장은 충남도 협약사항을 준수해 2020년 할당량 대비 2024년 배출량을 43퍼센트 이상 감축할 예정이다. 그 외 사업장은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운 기업 여건을 감안해 2019년 및 2020년 평균 배출량 대비 10퍼센트 이상 감축을 목표로 한다.

또한 기업에서는 사내용 차량 구매 시 전기차나 수소차와 같은 친환경 자동차를 우선 구매하고 사내 전기·수소 충전 인프라 구축을 위해 노력한다는 내용을 협약에 담았으며, 협약에 따라 당진시는 협약 기업이 대기오염물질 배출량을 줄일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펼칠 예정이다.

recommend 0
Comments 2
  1. 대기오염 줄이는건 미래의 자산입니다.

  2. tae*** 댓글:

    대기오염물질 줄이기에 우리모두 동참해야죠 ~~~